DSLR 렌즈 교환을 도와주는 고윙 렌즈 플리퍼 + 클립 리뷰
사진을 촬영하다 보면 다른 화각의 사진을 찍기 위해서 렌즈를 교환해야 하는 순간이 찾아온다. 필자 또한 렌즈를 교환하며 사진을 촬영해왔는데 주로 표준줌 렌즈와 망원 렌즈를 교환해가며 사용하곤 했다. (렌즈 하나 당 무게가 1kg 내외이다.) 렌즈의 무게가 무겁다보니 손으로 들고 다니거나 주머니에 넣고 다니는 등의 행위는 불가능하다. 어쩔 수 없이 카메라 가방에 넣고 다니게 되었고, 렌즈를 교환하기 위해서는 가방을 내려놓고 렌즈를 꺼내 교환을 하는 거추장스러운 과정을 거쳐야만 했다. 한 번 상상을 해보라. 표준줌 혹은 광각 렌즈를 사용하다 잠시 망원 렌즈가 필요한 상황이 왔을 때, 가방을 내려두고 렌즈를 꺼냈다. 다행히 망원 렌즈를 이용해 촬영할 피사체는 움직이지 않았고 만족스러운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2년동안 사용한 니콘 D750 리뷰
정확히 2년은 아님을 미리 밝힙니다. 1. 구입한 계기 구입 시기는 2015년 초. 캐논 크롭 DSLR 70D를 사용하다가 풀프레임 카메라를 사용해보고 싶다는 욕망을 잠재우지 못하고 구입해버렸다. 새것 같은 중고로... 당시에 170만원 정도의 가격에 구입했던 걸로 기억한다. 지금은 좀 떨어지긴 했지만 ㅠㅜ 풀프레임 카메라에 대한 동경.캐논 브랜드보다는 더 믿음직스런 니콘 브랜드.6D 보다는 좋고, 오막삼보다는 더 좋은.D810에 근접한 스펙. 위 4가지의 이유가 다른 풀프레임 DSLR(오막삼, D810, 6D 등등)을 선택하지 않고 D750을 구입한 이유이다. 철저하게 주관적인 이유이니 태클 사절합니다. 니콘 D750을 사용하기 시작하면서 사진을 본격적으로 찍었다고나 할까? 많은 돈을 투자했다고 생각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