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유 맛집, 맛있게 매운 신사랑 매운갈비찜

내 블로그를 보다보면 여자친구와 나, 둘다 매운 맛을 좋아한다는 사실을 쉽게 알 수 있다.


이번에 수유로 데이트를 하러 갔을 때도 어떤 음식을 먹어볼까 고민하다가, 자연스럽게 매운갈비찜을 떠올리고 빠르게 검색해서 찾아간 곳이 '신사랑 매운갈비찜' 음식점이다.


(포스팅 중 '맛집' 붙은 곳은 먹을만한 음식점, '맛집' 안 붙은 곳은 별로인 음식점)






위치 및 가격 정보


수유역에서 멀지 않다. 많은 사람들이 데이트를 즐기고, 술자리를 즐기는 메인 거리에서 살짝 벗어난 곳에 위치하고 있다.







돼지매운갈비찜 2인분을 주문했고, 가격은 19000원.


매운 맛은 70%, 청양고추의 두배의 매운맛을 골랐다. 처음 방문한 음식점이라 매운 강도를 가늠할 수 없어서 70%를 선택했고, 맛있게 먹으면서는 100% 정도 혹은 200% 정도까지도 먹을 수 있겠다는 이야기를 하기도 했다.






신사랑 매운갈비찜 수유점


매운갈비찜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신사랑 매운갈비찜' 은 추천할만 하다.


맛있는 음식을 많이 먹길 좋아하는 둘이서 적당히 배부르게 먹을 수 있었고, 고기도 직접 손질해주기 때문에 편했다. 자작한 국물도 캡사이신 맛이 느껴지는 매운 맛이 아닌 칼칼하고 살짝 화끈한 매운 맛이라 좋았다.



Leave a comment
Your name *
Your PassWord *
Comment *
COMMENT